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슈피넬, 로모와 함께 떠나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요즘은 웃으려 해도 잘 안웃어지고

즐거운 생각을 하지 않으면

금방 우울해진다.

마음에 여유라고는 한점 찾아 볼 수도 없고

항상 무엇인가에 쫓기는 느낌이랄까

힘들다...

쓰러질 듯 쓰러질 듯 비틀거리며 하루하루 힘겹게 살아간다.

언제쯤 다시 웃을 수 있을까?


Lomo lc-a / agfa vista 100
슈피넬

'+ 로모와떠나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[LOMO]길은 하나.  (1) 2008.06.05
[LOMO]더 높은 곳으로..  (0) 2008.05.29
[LOMO]웃음을 잃어 버린 나.  (0) 2008.05.26
[LOMO]키가 큰 사람  (0) 2008.05.22
[LOMO]마음과 마음  (0) 2008.05.17
[LOMO]물에서 솟아오른 나무  (0) 2008.05.13
Posted by 그림자인형 슈피넬

댓글을 달아 주세요